기사제목 마사회 승마단, 치유 힐링 담은 승마 대중화 교두보 다짐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마사회 승마단, 치유 힐링 담은 승마 대중화 교두보 다짐

기사입력 2021.02.10 03:59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트래블아이=김보라 기자] 승마 스포츠를 통해 국민에게 치유와 힐링을 선물하며 말산업 저변을 넓히는 데 크게 기여하고 있는 한국마사회 승마단이 남다른 신년 행보를 다짐하며 대중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RPR2021000.jpg

 

한국마사회(회장 김낙순) 승마단은 올 한해 코로나19 위기 극복에 동참하며 유소년, 학생 선수를 육성하고 마문화 보급에 앞장섬과 동시에 말산업 대중화를 위한 첨병 역할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는 신년 포부를 밝혔다.

 

한국마사회는 지난 2019년 대중 스포츠로서의 승마의 가치를 높이고 선진국형 말산업을 육성하기 위해서는 선수단의 역할이 특히 중요함을 공감, 재창단에 돌입했다.

 

단순히 소수 엘리트 선수 양성에 집중한 것이 아닌 말산업 육성 지원 등 공익적 가치 향상을 위한 체질 개선에 주력하며, 승마 전문 기술 보급과 유소년 승마 활성화 등의 기능을 재정립했다.

 

창단 첫해였던 2019년에는 유소년 승마선수단 멘토링을 전라남도 진도에서 진행해 지역별 승마 교육 편차를 없애고 교육 사각지대를 해소하는 데 힘썼으며 마문화 공연인 '레클리스 1953'에 참여해 공연 수익을 기부하는 등 더불어 사는 사회를 위한 노력에 매진했다.

 

또한 승마단만의 뛰어난 전문성을 활용한 활동도 진행되고 있다.

 

선수단이 직접 '희망'이라는 승용마를 조련하고 육성 지원에 나선 결과, 해당 말이 국산 승용마 경매에서 최고가에 낙찰되는 등 생산 농가들의 고부가가치 창출을 위한 하나의 가능성 있는 지원 모델을 선보였다.

 

올해 또한 우수한 승용마 조련에 힘쓰며 선진 국산마 승용마 양성을 위한 든든한 교두보 역할을 맡을 것으로 기대된다.

 

작년 한 해 코로나19로 승마 산업을 비롯한 말산업은 위기에 직면하며 대다수의 승마대회 또한 진행되지 못했다.

 

한국마사회 승마단을 포함한 유소년, 학생 선수들이 활약할 수 있는 무대는 거의 없었으며 국산 승용마 생산 농가들의 경제적 여건 또한 악화 일로를 걸었다.

 

이에 한국마사회는 11월 일주일간 승마대회 주간을 운영하며 분위기 반전을 시도했다.

 

88승마장 개장식, 말 품평회 등의 행사와 함께 총 4개의 대회를 개최하며 농가 상생과 선수들의 기량 향상을 위한 장()을 마련하고 코로나19 방역 지침을 안전하게 준수한 가운데 대회를 마무리했다.

 

한국마사회 승마단 또한 승마주간 기간에 제49회 한국마사회장배, 5회 국산 어린말 승마대회 등에 출전하며 좋은 기량을 선보였다.

 

복합마술 경기에서는 방시레 선수가, 마장마술 5세 경기에서는 전재식 감독이 1위를 차지하며 녹슬지 않은 실력을 증명했다.

 

올해는 대한승마협회 주관 국내 대회 출전에 집중하고 대표팀 선발 절차를 거쳐 최종적으로 2022년 중국 항저우 아시안게임 메달 획득을 목표로 연습에 전념하고 있다.

 

팬들의 응원과 함성 없이 지나간 대회였지만 이에 대해 아쉬움은 온라인 채널을 활용한 소통으로 조금이나마 달래고 있다.

 

한국마사회 대표 유튜브 채널인 '마사회TV'에서는 '야신야덕' 채널과의 콜라보를 통해 승마단 원데이 레슨을 진행했는데 말과 소통하고 교감하는 법, 기초적인 승마 기술을 재미있는 영상에 담아내며 누리꾼들의 많은 관심과 주목을 받았다.

 

이러한 한국마사회 승마단의 '랜선 소통 행보'는 승마에서 흥미와 재미를 찾는 법부터 전문적인 승마 기술을 전파하는 데 스펙트럼을 넓히고 있다.

 

한국마사회 KRBC 유튜브 채널에서는 30회 분량의 '전재식 감독의 승마가 좋다' 시리즈를 통해 평소 쉽게 접하기 힘든 승마 노하우와 기술 등을 실제 훈련 영상에 고스란히 녹여냈다.

 

한국마사회 대표 유튜브 채널 등에서만 확인할 수 있는 이러한 독창적인 콘텐츠에 대해 "한번 승마를 배워보고 싶다", "이렇게 다양한 기술이 필요한 스포츠라는 게 놀랍다" 등 누리꾼들의 뜨거운 반응과 호평이 이어지고 있다.

 

한국마사회 승마단 전재식 감독은 "작년 한 해 우리 승마를 사랑해주시는 모든 팬분과 직접 얼굴을 마주하며 소통할 수 있는 시간을 가지지 못해 참으로 아쉬웠다"고 밝혔다.

 

이어 "하루빨리 국민 여러분이 편하고 즐겁게 승마를 즐길 수 있는 날이 오기를 기약하며, 올해는 침체된 말산업을 회복하고 상생과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하는 승마단이 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저작권자ⓒ트래블아이 & traveli.net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BEST 뉴스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68420
 
 
 
 
 
  • 트래블아이 (www.traveli.net) | 설립 및 창간일 : 2010년 5월 25일 | 발행인 겸 편집국장 : 최치선 | •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김보라)
  • Ω 06132   서울특별시 강남구 테헤란로 25길 6-9 석암빌딩 5층 519호
  • 사업자등록번호 : 138-02-24261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1165
  • 대표전화 : 02-3789-4624 [오전 9시~오후6시 / 토, 일, 공휴일 제외(12시~1시 점심)]  |  FAX : 02-552-5803  |  
  • E-mail : traveli@traveli.net, moutos@empas.com
  • Copyright © 2010-2021 traveli.net all right reserved.  
  • 트래블아이의 모든 콘텐츠는 지적 재산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복사, 전재, 배포 등을 하는 행위는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