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15(월)
  • 전체메뉴보기
 

[트래블아이=김보라 기자] 부산 연제구(구청장 주석수)는 최근 2030 청년층을 중심으로 유행하고 있는 스트리트워크아웃(길거리운동) 시설을 동해남부선 하부 참그린길(거제동 305-1 일원)에 내달 초까지 설치하기로 했다.

 

08.jpg

 

철봉과 평행봉 형태로 구성된 맨몸운동 기구는 '스트리트워크아웃'이라 불리고 '길거리운동'이라는 뜻으로도 쓰이며 피트니스 스튜디오가 아닌 야외 공원이나 공공장소에서 이루어지는 신체활동을 말한다. 주로 공원에 설치된 바(Bar)에 매달려 고난도의 자세를 구사하는 형태로 발전했으며 미국 뉴욕에서 시작돼 활동 영상이 인터넷을 통해 퍼지면서 우리나라도 전국적으로 동호회도 생기고 있다.

 

그러나 이러한 운동을 할 수 있는 철봉공원은 경기도 동두천, 고덕 등 주로 수도권에 10여 곳이 있고, 한강 이남에는 이렇다 할 시설이 거의 없어 부산의 애호가들도 가끔 수도권으로 원정을 가서 운동하고 있는 실정이다.

 

또한 중·장년층이 이용하는 야외 운동기구는 도심 소공원 등 곳곳에 자리하고 있지만 청년들이 모여서 운동할 수 있는 야외 운동시설은 전무하다는 청년들의 의견이 있었다. 구는 이런 의견을 적극 반영해 탄성바닥포장재 위에 조합형 철봉, 평행봉 등으로 구성된 스트리트워크아웃(길거리운동) 시설을 5천만 원 이상의 예산을 투입해 거제동 참그린길(동해남부선 하부)에 내달 초까지 조성하기로 했다.

 

이 시설이 조성되면 철봉공원 단독시설로서는 부산에서 최초이자 유일한 시설이 될 것이며 근력을 강화하고자 맨몸운동을 즐기는 지역 청년들에게 이전에 없던 새로운 공간으로 큰 인기를 끌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구는 주민들의 안전과 이용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서 구청광장, 연산배수지, 연제문화체육공원 등의 야외 운동기구를 최신형으로 전면 교체 중이며, 앞으로도 주민 건강을 우선으로 다양한 세대들이 모여 즐겁게 운동할 수 있는 환경조성에 최선을 다할 예정이다.

BEST 뉴스

전체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부산시] 연제구...부산 최초 철봉공원 조성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