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24(월)
  • 전체메뉴보기
 

[트래블아이=최치선 기자] 울산 남구의 장생포옛마을이 가을의 정취를 담은 낙엽길로 방문객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다. 울산남구도시관리공단은 이달 9, 장생포옛마을 내에 조성된 낙엽길이 큰 인기를 끌고 있다고 밝혔다.

 

2.jpg

 

이 공단은 계절별로 다양한 관광 콘텐츠를 운영하며, 특히 가을에는 장생포 마을 입구에 국화 포토존과 낙엽길을 조성해 방문객들에게 가을의 깊이를 전달하고 있다. 이 낙엽길은 특히 SNS에서 큰 인기를 얻고 있으며, 특히 여성 방문객들 사이에서 호응이 높다.

 

장생포옛마을은 60~70년대의 정취를 느낄 수 있도록 현수막과 안내문을 재정비하고, 벤치와 평상 등 휴게시설을 확충하여 다양한 세대가 소통하고 휴식을 취할 수 있는 공간으로 거듭나고 있다.

 

이춘실 공단 이사장은 "가을이 주는 감성과 옛 추억을 되살릴 수 있는 낙엽길이 장생포 옛 마을의 정취와 잘 어울린다", "고래생태체험관의 휴관으로 인한 방문객들의 불편함을 최소화하기 위해 신규 관광 콘텐츠 개발에 힘쓰겠다"고 전했다.

 

이 낙엽길은 장생포옛마을의 고즈넉한 분위기와 어우러져, 방문객들에게 가을의 정취를 만끽할 수 있는 특별한 경험을 선사한다. 이곳은 계절의 변화를 느끼며 잠시 도심을 벗어나 추억과 휴식을 즐길 수 있는 이상적인 장소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키워드: 울산 장생포, 낙엽길, 계절별 관광 콘텐츠, 고래문화마을, 추억 속 여행

 

BEST 뉴스

전체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울산 장생포, 가을의 낙엽길로 추억 여행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