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24(월)
  • 전체메뉴보기
 

[트래블아이=김보라 기자] 청각장애인을 지원하는 사단법인 사랑의달팽이(회장 김민자)는 넥슨의 메이플스토리 IP를 활용한 청각장애 이해교육 애니메이션 마법달팽이 와우를 제작해 공개했다고 22일 밝혔다.

 

2123.jpg

 

애니메이션 마법달팽이 와우는 학교에서 청각장애 아동과 생길 수 있는 오해를 풀고 인공와우에 대한 긍정적 인식을 제고하기 위해 기획됐다.

 

애니메이션 주인공 달이는 양쪽 귀에 인공와우를 착용한 초등학생으로, 학교생활에서 일어나는 에피소드를 통해 청각장애를 친숙하게 이해할 수 있도록 보여준다.

 

사랑의달팽이는 애니메이션과 함께 학습용 교안도 제작, 초등학교 등에서 청각장애 이해교육 진행 시 활용할 예정이다. 또 애니메이션을 접한 대중이 참여할 수 있는 시청 이벤트도 진행한다.

 

애니메이션 시청 이벤트는 43일까지 2주간 사랑의달팽이 소셜 미디어(SNS) 채널을 통해 참여할 수 있으며, 애니메이션을 보고 퀴즈를 풀어 댓글로 정답을 작성하면 된다. 이벤트 당첨자 100명에게는 메이플스토리 핑크빈 굿즈와 사랑의달팽이 소울백 등을 선물로 제공한다.

 

조영운 사랑의달팽이 사무총장은 청각장애 학생의 약 80%가 통합 교육을 받는 만큼 애니메이션을 통해 초등학생 때부터 청각장애에 대해 올바른 정보를 접하면 장애를 이해하고 함께 소통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청각장애 학생들의 학교생활에도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사랑의달팽이에서는 청각장애인에 대한 올바른 정보를 제공하고, 정보 부족으로 발생하는 사회적 편견을 예방하고자 2012년부터 초··고등학생 및 기업 임직원 등을 대상으로 청각장애 이해교육을 진행해왔다.

BEST 뉴스

전체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사랑의달팽이, 청각장애 이해교육 애니메이션 ‘마법달팽이 와우’ 제작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