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24(수)
  • 전체메뉴보기
 
  • 대한민국예술원과 주영한국문화원의 협력, 한국미술의 세계적 위상 강화

[트래블아이=김보라 기자] 주영한국문화원(원장 선승혜)과 대한민국예술원(회장 신수정)은 '대한민국예술원 개원 70주년 기념 특별전 (Across the Decades: 1954-2024)'을 7월 4일부터 8월 23일까지 개최한다.


[꾸미기]1121(최종).jpg
대한민국예술원 개원 70주년 영국특별전 (주영한국문화원)

 

선승혜 주영한국문화원장은 "한국 현대미술의 원류인 대한민국예술원 회원님들의 작품을 영국 런던에서 전시하게 되어 영광입니다. 특히 올해는 한국 현대미술이 영국에서 풍성하게 소개되는 해로서, 대한민국예술원 70주년을 특별전으로 20세기 한국미학을 감상하는 소중한 기회를 준비했습니다."라고 전시의 의미를 전했다.


신수정 대한민국예술원 회장은 "주영한국문화원의 노력으로 영국 내 한국미술에 대한 관심이 어느 때보다 높은 지금, 70년의 예술원 역사 속에서 한국 현대미술의 기틀을 마련한 원로 미술가들의 어제와 오늘을 보여주는 작품 전시는 한국현대미술에 대한 이해 제고에 큰 의미가 있다."라고 밝혔다.


대한민국예술원은 한국의 예술을 대표하는 기관으로 1954년에 개원하였다. 1979년부터는 국내뿐만 아니라 2017년부터는 회원작품전(미술전)의 해외전시로 한국 현대미술의 원류를 소개하고 있다. 올해는 대한민국예술원 개원 70주년을 맞이하여, 영국 주영한국문화원에서 특별전을 개최한다.


이번 특별전에서는 미술 분과 현 회원 13명([한국화] 이종상, [서양화] 윤명로, 유희영, 박광진, 김숙진, 정상화, [조각] 전뢰진, 최종태, 엄태정, 최의순, [공예] 이신자, 강찬균, [건축] 윤승중)의 작품과 함께 작고회원 4명([한국화] 천경자, 서세옥, [서양화] 김환기, [서예] 권창륜)의 작품을 전시한다. 급격하게 변하는 시대 상황 속에서 현실을 극복하고자 노력했던 원로 미술가들의 예술혼이 집약된 작품 총 26점을 통해 한국 현대미술의 정수를 선보인다.


주영한국문화원은 대한민국예술원 창립 이래 대한민국 문화예술 발전에 기여한 미술계 거장들의 지난 여정을 영국 내 현지인들과 함께 되짚어 봄으로써 한국 근현대 미술사에 대한 폭넓은 인사이트를 제공하고자 한다. 이를 위해 특별전 기간 중 대한민국예술원 회원들의 작품과 미학을 소개하는 특강과 한국화 체험 프로그램들도 진행할 예정이다.


이번 특별전은 영국 현지인들에게 한국 현대미술의 깊이를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며, 한국 예술의 세계적 위상을 높이는 중요한 행사로 기대된다.

[꾸미기]11211.jpg
김환기 화백 [무제] (사진=주영한국문화원)

 


BEST 뉴스

전체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대한민국예술원 개원 70주년 기념 특별전, 런던에서 열리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