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13(목)
  • 전체메뉴보기
 

[트래블아이=김보라 기자] 하동군이 올해로 8회째를 맞이하는 '하동섬진강문화재첩축제(이하 재첩축제)'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재첩잡이 체험 팸투어를 추진한다.

 

하1.jpg
제8회 하동섬진강 문화재첩축제 (포스터=하동군)

 

오는 6월 14일∼16일 송림공원과 인근 섬진강 변에서 개최되는 재첩축제는 다양한 먹거리와 볼거리, 즐길 거리로 하동의 재첩 문화를 온전히 맛보고 즐길 수 있는 하동의 대표적인 축제이다.


하동군은 이번 재첩축제에서 세계중요농업유산인 재첩잡이(거랭이) 체험을 통해 실제 하동 어민들의 생활을 직접 느껴볼 수 있도록 팸투어를 추진한다.


신청 자격은 하동군 외에 거주하는 만 19세 이상 성인으로 구성된 20명 이상의 단체이며, 선정된 단체는 축제 기간 중 재첩잡이(거랭이)를 체험하고 단체 사진을 제출하면 된다.


신청은 오는 11일 오후 6시까지 선착순으로 진행되며, 군은 활동비로 최대 100만 원까지 지원할 예정이다. 자세한 사항은 하동군 홈페이지(hadong.go.kr) 공고고시 메뉴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세계중요농업유산 재첩잡이(거랭이)는 2023년 세계중요농업유산으로 등재돼 하동군은 각종 행사와 지원사업 등을 통해 이를 세계에 알리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이번 재첩축제에서 재첩잡이 체험 팸투어를 통해 하동의 세계중요농업유산인 재첩잡이 문화를 널리 알리고자 한다"고 하동군 관계자는 말했다.



BEST 뉴스

전체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제8회 하동섬진강문화재첩축제, 재첩잡이 체험 팸투어 추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