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13(목)
  • 전체메뉴보기
 

[트래블아이=최치선 기자] 국내 대표 항만축제인 제17회 부산항축제가 1일 부산항 국제여객터미널과 북항 친수공원, 영도 해양경찰서 부두 일원에서 성대한 개막식을 가졌다.

 

15.jpg
부산항 축제 (사진=부산시)

 

제17회 부산항축제가 1일 부산항 국제여객터미널, 북항 친수공원, 영도 해양경찰서 부두 일원에서 개막했다. 이번 축제는 부산항의 물류와 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과 함께 세계 각국의 문화를 한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는 특별한 기회를 제공한다.


축제 행사장에는 '부산관'이 마련되어 있다. 대형 컨테이너로 구성된 미로에서 부산항과 관련된 퀴즈와 임무를 수행하며 길을 찾아 나가는 교육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이는 부산항의 물류 상징성을 교육적 요소와 결합한 프로그램으로 참가자들에게 큰 인기를 끌고 있다.


또한, 튀르키예 전통 공예를 보고 느끼고 직접 체험할 수 있는 '튀르키예관', 일본 음악 문화를 한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는 '일본관', 태국의 힐링 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태국관'도 마련되어 있다. 각국의 문화를 직접 체험하고 즐길 수 있는 이 공간들은 방문객들에게 특별한 경험을 선사한다.


북항 친수공원에서는 보트 체험, 바다사랑 어린이 글짓기·그림 그리기 대회, 배 모형 만들기 등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어린이들과 가족 단위 방문객들에게 인기 있는 이 프로그램들은 즐거움과 교육적 가치를 동시에 제공한다.


영도구 해양경찰서 부두 일원에서는 '대형 함정 공개', 항만안내선 '새누리호'와 '자갈치 크루즈' 승선 체험, 영도 해양 클러스터 방문 '스탬프투어'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준비되어 있다. 이 프로그램들은 해양경찰과 항만의 역할을 직접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개막식은 이날 오후 7시 30분 부산항국제여객터미널 주차장에서 열렸다. 가수 김범수의 축하공연과 1천200대가 동원된 드론 아트쇼, 그리고 부산항 불꽃쇼가 펼쳐지며 개막식을 화려하게 장식했다.


부산항축제는 2일까지 이어지며, 부산항의 다양한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BEST 뉴스

전체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제17회 부산항축제 개막…다채로운 프로그램과 공연으로 부산항의 매력 발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