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모집] 2022년 새해 히말라야 여행 ‘네팔, 랑탕계곡 트레킹 14일’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모집] 2022년 새해 히말라야 여행 ‘네팔, 랑탕계곡 트레킹 14일’

2022년 1월 5일 출발, 1인 경비 약 400만원
기사입력 2021.11.15 18:31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트래블아이=김보라 기자] 배우 겸 여행작가인 최일순 씨가 코로나19 팬데믹의 긴 침묵을 깨고 새해 202215일 첫 여행을 시작한다.

이번에 떠나는 여행지는 신들의 산 히말라야를 걷는 네팔 랑탕계곡 트레킹 14코스이다. 쉽게 가기 힘든 히말라야 여행은 죽기 전에 한 번은 꼭 가봐야 할 푸른별 지구의 신성한 땅으로 의미가 큰 곳이다.

2년 동안 코로나19로 닫혔던 세계의 길이 다시 열리고 지친 몸과 마음을 재정비하기 위해 특별한 에너지가 필요한 여행자라면 아주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

자세한 일정과 주의사항은 아래 내용을 참고하기 바란다

 

랑탕1.jpg
랑탕 히말라야 풍경 (사진=픽사베이)
최일순11.jpeg
오지여행 전문 가이드 겸 여행작가 인 배우 최일순

 

[주의사항]

1. 코로나 19 백신 2차까지 접종하신 분에 한하며, 영문 예방 접종서 지참(어플 확인 가능). 72시간 전 PCR검사 음성 확인서.

2. (한국 귀국시도 동일 조건임.) 현지 PCR 검사료 불포함.(개인지출. 20)*

 

[여행일정]

출발:202215(예정)

(항공편 문제로 1222일이 될 수도 있습니다.)

 

항공일정: 인천-경유지(혹은 직항)- 카투만두, 카투만두-경유지(혹은 직항)-인천

참가비용:미정 (1인 예상경비 약 400만원)

신청 및 문의: 010-3204-3095

이메일 : actorisk@naver.com

네팔1.jpeg
히말라야 트레킹에 참여한 여행가들과 포터 (사진= 최일순 작가 제공)

 

[비용 포함사항]

1. 한국-네팔 카투만두 왕복항공

2. 카투만두시내에서의 숙박과 조식.

(중식과 석식은 취향에 따라 자유식입니다.)

3. 트래킹시의 숙박과 음식(산장식의 롯지에서 잠을 자며, 음식또한 산장에서 제공됩니다.)

4. 포터

5. 카투만두 시내에서의 시가지 일일투어(단체교통).

6. 랑탕계곡까지의 단체교통.

7. 랑탕트래킹 입장료.

8. 1억원 배상한도 여행자 보험.

9. 특별처방된 고산병 예방약.

그리고 전 일정을 전문 여행가인 최일순이 함께 합니다.

*참고: 항공유류할증과 환율급변시 참가비용의 변동이 있을 수 있습니다.

 

랑탕2.jpg
랑탕 히말라야 풍경 (사진=픽사베이)
타멜 왕궁거리.jpeg
타멜 왕궁거리 (최일순 작가 제공)

 

[트레킹에 필요한 준비물]

 "트래킹에 필요한 준비물"

1, 따뜻한 동계용 기능성 옷.

  (겉옷 안에 얇은 옷을 날씨 변화에 맞추어 겹쳐 입는 것이 좋습니다.)

2, 침낭(1000g 이상) 평균기온 영하 5-영상 20(낮 밤의 일교차가 심합니다).

3, 등산용 스틱.(2, 한 쌍)

4, 썬글라스.

5, 썬블록 로션.

6, 개인용 작은 배낭.(물병과 간식을 넣을 수 있는)

7, 개인 상비약.(압박붕대, 맨소로담, 우황청심환 등)

8, 개인 밑반찬 및 보조음식( 누룽지컵라면, 고추장, 밑반찬 )

9, 간단히 착용할 수 있는 4-6발 아이젠. 방수용 겉바지(땀복). 스패츠

10,장갑,양말.모자(따뜻한 걸로 준비해 주십시오.)

11,물통, 랜턴.트래킹화(발에 익은 편한 등산화가 좋습니다.)

12,여권사진 4장이상.(네팔현지에서의 비자발급시와 트래킹 퍼밋용)

 

모든 산행장비는 네팔 카투만두 현지에서 빌리거나 싸게 살 수도 있습니다.

 

 

랑탕히말라야 트래킹의 특징

 

랑탕3.jpg

 

서두르지 않는, 여유로운 휴식과 자유시간을 겸한 '네팔'여행,

신비의 히말라야 산군 안으로 떠나는 여정입니다.

 

네팔의 히말라야 계곡 중 가장 아름답다는 랑탕리룽(7225m)계곡으로의

여유로운 트래킹을 합니다.(트래킹 중 시작점인 샤부루벤시와 도착점인 강진곰파(3850m)에서는 하루씩 더 머물며 아름답고 푸근한 네팔의 산간마을 풍광을 즐길 수 있습니다. 

 

10일간의 트래킹을 마친 후 네팔의 수도이자 아름다운 고도인 카투만두에서의 푸근한 휴식과 자유시간을 가집니다.(활기찬 여행자들의 도시로 곳곳에 유적지와 여행자들을 위한 제반시설이 잘 갖추어져 있습니다.)

 

랑탕4.jpg
랑탕 히말라야 풍경 (사진=픽사베이)

 

 

 

[랑탕리룽  트레킹 14일 일정표]

 

일자

지역

교통

예정일정

 1

 

 인천

카트만두

 

전용차량

네팔 수도 카트만두 도착  가이드 미팅,

타멜 시장 방문  자유 시간,호텔 휴식.

숙소:타멜내의 중급 게스트 하우스

 2

 

카트만두

 

 

자유 시간.

숙소:타멜내의 중급 게스트하우스.

 3

 

카트만두

샤브루베시

전용차량

호텔 조식 후 카트만두 출발.

둔체 경유하여 샤브루베시 (1462m) 도착 후 휴식.

(10 시간)

숙소롯지

 4

 

샤브루베시

라마호텔

도보

조식 후 랑탕 계곡을 따라 트레킹 시작.

라마호텔 (2500m) 도착 후 휴식.

트레킹시간 : 6 시간

숙소롯지

 5

 

라마호텔
고라타벨라
랑탕벨리

도보

조식 후 라마호텔 출발고라타벨라 경유하여

랑탕벨리(3100m) 까지 트레킹.

도착 및 마을 구경.

트레킹 시간: 6시간30

숙소롯지

 6 

랑탕벨리
걍진곰파

도보

랑탕벨리 출발걍진곰파 (3750m) 도착 및

아름다운 마을 방문.

트레킹 시간: 4시간

숙소롯지

 7 

걍진곰파

 

도보

 

조식 후 도시락지참

실랑시샤카르카(4,160m)쪽으로 이동.

랑시샤카르카에서 히말라야 감상 

 

걍진곰파 귀환.

숙소롯지

 8

 

걍진곰파

고라타벨라

라마호텔

도보

조식  후 랑탕 계곡을 따라 하산.
고라타벨라 (3020M)- 라마호텔 (2500m) 도착 후

휴식

트레킹 시간: 6시간

숙소롯지

 9

 

고라타벨라

툴로 샤부르

도보

조식 후 산행 시작고사인쿤드의 출발지며

거네스히말이 잘 조망되는 따망족 마을인

툴로샤브루(2,210M) 도착 및 휴식

트레킹 시간:7시간

숙소롯지

 10

 

툴로 샤부르

둔체

도보

조식 후 산행 시작둔체 도착 후 중식.

트레킹 시간:4시간

숙소롯지

 11

 

둔체

카트만두

전용차량

조식  전용차량으로 카트만두 이동.

카트만두 도착 후 휴식.자유시간.

숙소:타멜내의 중급게스트하우스.

 12

 

카트만두

전용차량

조식 후 카트만두 시내관광.

(구왕궁꾸마리 하우스스와이암부넛 등 방문).

중식 및 불교사원 보우드넛,
힌두교사원이며 화장터인 파슈파티넛 등 방문.

전통 민속 무용을 보며 네팔 전통 석식 후 휴식.

숙소:타멜내의 중급게스트하우스.

 13

 

카트만두

전용차량

조식 타멜,카투만두에서의 자유시간.

오후,공항이동-한국으로 출발

 14

카트만두-

인천

 

한국도착 

<저작권자ⓒ트래블아이 & traveli.net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98805
 
 
 
 
 
  • 트래블아이 (www.traveli.net) | 설립 및 창간일 : 2010년 5월 25일 | 발행인 겸 편집국장 : 최치선 | •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김보라)
  • Ω 06132   서울특별시 강남구 테헤란로 25길 6-9 석암빌딩 5층 519호
  • 사업자등록번호 : 138-02-24261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1165
  • 대표전화 : 02-3789-4624 [오전 9시~오후6시 / 토, 일, 공휴일 제외(12시~1시 점심)]  |  FAX : 02-552-5803  |  
  • E-mail : traveli@traveli.net, moutos@empas.com
  • Copyright © 2010-2021 traveli.net all right reserved.  
  • 트래블아이의 모든 콘텐츠는 지적 재산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복사, 전재, 배포 등을 하는 행위는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