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전남] '가족과 함께 전남서 꽃길 여행 즐기세요'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전남] '가족과 함께 전남서 꽃길 여행 즐기세요'

목포 유달산 꽃 정원, 광양 서천 꽃길, 진도 관매도 유채단지
기사입력 2021.04.03 20:21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트래블아이=김보라 기자] 4월은 전국의 산과 들이 알록달록 꽃으로 화려하게 물든다. 전라남도는 봄꽃 향연이 펼쳐지는 4월을 맞아 '꽃길만 걷게 해줄게!'라는 주제로 목포 유달산 꽃 정원, 광양 서천 꽃길, 진도 관매도 유채단지를 '안전한 거리두기' 추천 관광지로 선정했다.

 

20210403_203011.png
목포 유달산 풍경 (사진=목포시청)

 

유달산 꽃 정원은 지상의 꽃길, 바다 위 꽃길, 천상의 꽃길이라는 명성에 걸맞게 주변에 흐드러지게 핀 꽃이 정원의 규모를 넘어 파도를 치듯 거대한 물결을 이루는 형상이다.

 

목포에는 꽃구경만큼이나 환상의 경치를 자랑하는 목포해상케이블카와 레트로 여행지인 목포 근대 역사관, 연희네 슈퍼, 시화 골목, 스카이워크, 고하도 해상 데크길 등 즐길 거리가 다양하다.

 

광양시 서천 꽃길은 전남의 대표 봄꽃 여행지다. 촘촘히 줄지어 선 벚나무마다 벚꽃이 만발하다 못해 하늘을 덮어버린 벚꽃 터널에 감탄사가 절로 나온다.

 

RP111.jpg
광양 서천 벚꽃 터널 (광양시)

 

순백의 벚꽃 세상이 펼쳐져 사람도 차량도 느릿느릿 움직이며 연인과 가족이 함께 사진 찍느라 분주하다. 광양시민의 산책코스로도 사랑받고 있다.

 

진도 조도의 관매도는 4월이면 노란 유채꽃 천국으로 탈바꿈한다. 4차원(4D) 영화처럼 나를 향해 힘차게 몰려오는 착각이 들 정도다.

 

203557.jpg
관매도 유채꽃 풍경 (사진=진도군)

 

관매도는 관매 해변, 관매 습지, 장산편 마을을 따라 에메랄드 해변의 모래사장을 밟다 보면 서해와 남해에서 밀려오는 파도 소리를 들을 수 있고 햇빛을 피해 소나무 숲길로 가면 115천여의 해안 송림의 매력에 흠뻑 빠질 수 있다.

 

관매 마을 중심에는 높이 18, 가슴둘레 3.41의 후박나무(천연기념물 제212)에 자연의 경이로움을 느끼게 된다.

 

주변에 운림산방, 세방낙조, 신비의 바닷길, 쏠비치 진도, 송가인 집 등 명소가 즐비하다.

 

유미자 전남도 관광과장은 "사회적 거리두기 등 방역지침을 잘 지키면서 봄꽃이 흐드러진 꽃길 여행 '꽃길만 걷게 해줄게!'를 즐기며 코로나 등 일상에서 지친 마음이 조금이나마 치유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트래블아이 & traveli.net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BEST 뉴스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34145
 
 
 
 
 
  • 트래블아이 (www.traveli.net) | 설립 및 창간일 : 2010년 5월 25일 | 발행인 겸 편집국장 : 최치선 | •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김보라)
  • Ω 06132   서울특별시 강남구 테헤란로 25길 6-9 석암빌딩 5층 519호
  • 사업자등록번호 : 138-02-24261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1165
  • 대표전화 : 02-3789-4624 [오전 9시~오후6시 / 토, 일, 공휴일 제외(12시~1시 점심)]  |  FAX : 02-552-5803  |  
  • E-mail : traveli@traveli.net, moutos@empas.com
  • Copyright © 2010-2021 traveli.net all right reserved.  
  • 트래블아이의 모든 콘텐츠는 지적 재산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복사, 전재, 배포 등을 하는 행위는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