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뉴트로 핫플레이스 ‘오래가게’, 서울시 서남권 중심 22곳 선정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뉴트로 핫플레이스 ‘오래가게’, 서울시 서남권 중심 22곳 선정

서울 서남권 중심 다방·음식정미용실 등 개성 넘치는 ‘오래가게’ 22곳 발굴
기사입력 2019.09.03 11:02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트래블아이=김가인 기자] 서울스토리는 서울시 서남권 중심의 오래가게 22곳을 선정했다고 밝혔다구로구에 위치한 혜성미용실은 불에 달군 인두로 펌을 해주는 옛 미용 방식을 30년간 고수하고 있다. 금천구 남문시장 골목을 지키는 금복상회에서는 단돈 3000원이면 장인이 직접 문구를 새겨주는 나만의 명찰을 만들 수 있다. 영등포구에 있는 상진다방에서는 찻잔세트부터 낡은 가죽소파까지 1970년대 다방의 모습을 그대로 느껴볼 수 있고, 1983년에 문을 연 동작구의 터방내카페에서는 사장님이 직접 사이폰으로 내려주는 커피를 맛볼 수 있다.

 

새로움을 뜻하는 (new)’와 복고 감성을 뜻하는 레트로(retro)’가 만난 뉴트로(new-tro)’가 최근 새로운 트렌드로 자리 잡으면서 서울의 오래가게에 대한 관광객들의 관심이 급증하고 있다.

 

직접 겪어보지 못한 감성을 즐기려는 2030세대와 옛 향수를 떠올리는 중·장년층 모두에게 뉴트로(new-tro)’ 감성이 인기를 얻고 있다.

 

01_2.jpg
 
01_1.jpg
 

오래가게는 시민이 뽑은 개인 점포를 뜻하는 우리말로, ‘오래된 가게가 오래 가기를 바란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2년간 총 65곳의 오래가게를 선정해, 알리는 데 앞장서 온 서울시가 이번에는 강서구·구로구·영등포구 등 서울 서남권 중심의 오래가게’ 22곳을 발굴하고 선정을 완료했다.

 

이번에 오래가게로 선정된 22곳은 강서구 3개소(공항칼국수, 등촌동 최월선칼국수, 자성당약국) 관악구 3개소(그날이 오면, 미림분식, 휘가로) 구로구 1개소(혜성미용실) 금천구 2개소(금복상회, 평택쌀상회) 동작구 2개소(설화철물, 터방내) 영등포구 6개소(맨투맨양복점, 미도파꽃집, 삼우치킨센터, 상진다방, 신흥상회, 쌍마스튜디오) 강북구 2개소(서울스튜디오, 황해이발관) 용산구 2개소(대성표구사, 합덕슈퍼) 종로구 1개소(거안) 등이다.

 

전통공예와 관련된 업종이 많았던 종로·을지로 일대, 서정사진관·화방 등 예술과 관련된 분야가 많았던 서북권 지역과는 달리, 이번에 선정된 서남권 지역은 다방·음식정미용실 등 주로 서민들의 생활과 밀접한 가게들이 많았다. 그만큼 더욱 정겨운 서울 시민들의 일상을 가까이에서 엿볼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오래가게는 개업 후 30년 이상 운영했거나, 2대 이상 전통계승 혹은 대물림되는 가게를 우선 대상으로 한다. 여기에 관광 콘텐츠로서 흥미 있는 요소를 지니고 있고, 친절도 등 고객 서비스가 우수한 가게들을 위주로 선정했다.

 

서울의 특수성을 반영한 오래가게의 선정기준은 관광객이 체험할 수 있는 과거의 재화나 볼거리가 남아있고, 개업 후 30년 이상 동일한 서비스로 운영 중인 가게 또는 2대 이상 대물림된 가게로 생활문화 분야(슈퍼, 책방, 이발소 등) 전통공예 분야(칠기, 유기, 공방 등) 가게를 대상으로 한다.

 

여기에 가게를 찾는 손님들이 흥미를 가질 만한 요소, 가게만의 재미있는 이야기나 특색 등도 추천의 주요 기준이 됐다.

 

서울시는 이번 2019오래가게발굴을 위해 여러 단계의 검증을 거쳤다. 먼저 1152개의 가게에 대한 기초자료를 수집했고, 이중 폐업유무 확인을 거쳐 오래가게기준에 부합한 가게를 선별했다. 이후 시민추천과 자치구 추천, 시민스토리텔링단 및 전문가 현장평가를 거쳐 38개소를 후보군으로 선별했다. 2차 전문가 현장검증과 자문 등을 통해 38곳 중 총 22곳을 오래가게로 최종 선정하였다.

 

시는 최근 뉴트로 트렌드를 즐기는 개별여행객이 증가하는 추세에 맞춰 오래가게를 적극 홍보할 예정이다. ‘오래가게주변의 오래된 맛집, 산책로 등 주요 관광지를 엮어 관광 코스로 개발하고, 서울스토리 온라인플랫폼과 SNS를 통해 국내·외에 알릴 계획이다.

 

화려한 도시 이면에 숨어있는 오래된 것들의 가치와 오래된 가게만이 갖는 매력과 이야기를 알린다는 취지로, 서울 구석구석에 자리 잡은 오래가게가 색다른 서울 체험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오래가게에 선정된 가게에는 가게의 개업년도와 브랜드 BI가 함께 디자인된 인증 현판을 제작·비치하게 된다. ‘오래가게에 애정을 가지고 응원해 달라는 취지의 인증 현판은 올해 11월경 각 가게에 비치될 예정이다.

 

주용태 서울시 관광체육국장은 장기적인 계획을 가지고 오래가게를 새로운 관광브랜드로 만들어 나갈 예정이라며 명실상부 세계인이 찾는 서울의 관광콘텐츠가 될 수 있도록 오래가게만의 정서와 매력을 국내외에 꾸준히 알리고, 오래가게 간 네트워킹 및 민간 협력 방안도 꾸준히 모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트래블아이 & traveli.net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BEST 뉴스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79740
 
 
 
 
 
  • 트래블아이 (www.traveli.net) | 설립 및 창간일 : 2010년 5월 25일 | 발행인 겸 편집국장 : 최치선 | •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김보라)
  • Ω 06132   서울특별시 강남구 테헤란로 25길 6-9 석암빌딩 6층
  • 사업자등록번호 : 138-02-24261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1165
  • 대표전화 : 02-3789-4624 [오전 9시~오후6시 / 토, 일, 공휴일 제외(12시~1시 점심)]  |  FAX : 02-552-5803  |  
  • E-mail : traveli@traveli.net, moutos@empas.com
  • Copyright © 2010-2019 traveli.net all right reserved.  
  • 트래블아이의 모든 콘텐츠는 지적 재산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복사, 전재, 배포 등을 하는 행위는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