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벨기에] 플랜더스 관광청 & 브뤼셀 공항...항공기가 움직이는 미술관이라고?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벨기에] 플랜더스 관광청 & 브뤼셀 공항...항공기가 움직이는 미술관이라고?

미술 거장 브뤼헬 작품...브뤼셀 항공 동체와 내부에 디자인
기사입력 2019.05.11 00:13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트래블아이=김보라 기자] 비행기가 세계적인 거장의 작품으로 디자인한 미술관이 되었다. 벨기에 플랜더스 관광청과 국적 항공사인 브뤼셀 항공(Brussels Airlines)이 거장 피터르 브뤼헬(Bruegel) 서거 450주년을 기념해 비행기 외부는 물론 내부까지 그의 대표적인 작품들로 디자인한 신형 비행기를 공개했다

 

1 브뤼셀 항공_거장 브뤼헬 미술로 디자인 (1).jpg
 
2브뤼셀 항공_거장 브뤼헬 미술로 디자인 (2).jpg
 
3브뤼셀 항공_거장 브뤼헬 미술로 디자인 (3).jpg▲ 플랑드르 화파의 대표적인 거장 브뤼헬의 작품으로 디자인 된 브뤼셀 항공 (플랜더스 관광청 제공)
 

중세 미술의 황금기를 이끌었던 플랑드르 화파의 대표적인 거장인 브뤼헬은 플랜더스의 안트워프와 브뤼셀을 중심으로 활동했다. 특히 아름답고 평화로운 플랜더스 시골을 보여주는 풍경화와 풍속화 분야에서 가장 큰 업적을 남긴 화가로 평가받고 있다. 이번 항공기에 그려진 그림도 그의 대표적인 풍경화를 보여주고 있다.

 

이번 작업에는 벨기에 미술 센터가 추천한 벨기에의 대표적인 현대 미술 화가인 조 드 그뤼에터(Jos de Gruyter)와 헤럴드 시쓰(Harald Thys)가 참여했으며, 이들이37m 길이의 에어버스 A320 동체 양면에 각기 다른 브뤼헬의 작품을 그렸다. 세부 묘사가 뛰어난 브뤼헐 그림의 특징 때문에 동체에 그의 작품을 그리는데 19일이 소요되었다. 특히, 그동안 많은 항공사들이 동체 외관에 그림을 그린 경우는 많았으나 이번처럼 항공기 내부 곳곳을 모두 거장의 작품으로 채워진 경우는 처음이라 더욱 큰 주목을 받고 있다.

 

5브뤼셀 항공_거장 브뤼헬 미술로 디자인 (5).jpg
 
6브뤼셀 항공_거장 브뤼헬 미술로 디자인 (6).jpg
 
7브뤼셀 항공_거장 브뤼헬 미술로 디자인 (7).jpg▲ 브뤼헬 작품으로 디자인된 비행기 내부 (사진=플랜더스관광청)
 

크리스티나 포어스터 브뤼셀 항공 사장은 브뤼헬 미술관을 연상시키는 새로운 항공기에 대해 "브루셀 항공은 오랫동안 벨기에 홍보 대사의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이번에 브뤼헬 작품으로 디자인된 비행기는 벨기에가 자랑하는 풍부한 미술사를 보여주고 있으며, 이를 적용한 저희 회사의 항공 예술에도 큰 자부심을 느낍니다. 이를 통해 전세계 관광객들에게 플랜더스를 알리고 실질적인 방문에도 기여하기를 바랍니다라고 소개했다.

 

브뤼헬의 작품이 그려진 브뤼셀 항공 비행기는 510일부터 1124일까지 베니스에서 개최되는 제58회 베니스 비엔날레 국제 미술전에서 일반인에게 처음 공개될 예정이다. 특히, 비행기에 그림을 그린 두 화가가 베니스 비엔날레 국제 미술전 벨기에 대표로 선발되어 전시관 오프닝에 동행한다. 브뤼셀 항공은 브뤼헬 작품이 그려진 이 비행기를 향후 5년간 유럽과 중동 지역 노선에서 운행할 예정이다.  

 

10브뤼셀 항공_거장 브뤼헬 미술로 디자인 (10).jpg
 
11브뤼셀 항공_거장 브뤼헬 미술로 디자인 (11).jpg
 
9브뤼셀 항공_거장 브뤼헬 미술로 디자인 (9).jpg▲ 브뤼헬 미술 비행기의 모습 (플랜더스관광청)
 

한편, 브뤼셀 항공이 이번에 선보인 브뤼헬 미술 비행기는 벨기에 플랜더스 정부가 3년간 (2018~2020) 진행하는 플랜더스 마스터즈(Flemish Masters) 프로젝트의 일환이기도 하다. 플랜더스는 15세기에서 17세기까지 유럽 미술계를 지배했던 이른바 플랑드르 화파의 중심지역으로, 브뤼헬은 물론 루벤스와 반 아이크 등이 활동했다. 플랜더스 관광청은 지난해에 거장 루벤스의 고향이자 그가 수많은 작품을 남겼던 안트워프를 중심으로 다양한 문화 예술 행사를 개최했으며, 올해는 브뤼헬이 많은 시간을 보냈던 안트워프와 브뤼셀에서 전시와 각종 흥미있는 행사를 만날 수 있다. 플랜더스 마스터즈의 마지막 해인 내년에는 세계 최초로 유화를 창안했던 천재 거장인 반 아이크의 도시인 겐트를 중심으로 많은 행사가 예정되어 있다. 특히, 그가 그렸던 제단화인 신비한 어린양에 대한 경배가 오랜 복원 작업을 끝내고 안트워프 대성당으로 돌아오는 시기에 맞춰서 대대적인 행사들이 진행된다.

<저작권자ⓒ트래블아이 & traveli.net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BEST 뉴스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96571
 
 
 
 
 
  • 트래블아이 (www.traveli.net) | 설립 및 창간일 : 2010년 5월 25일 | 발행인 겸 편집국장 : 최치선 | •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김보라)
  • Ω 06132   서울특별시 강남구 테헤란로 25길 6-9 석암빌딩 6층
  • 사업자등록번호 : 138-02-24261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1165
  • 대표전화 : 02-3789-4624 [오전 9시~오후6시 / 토, 일, 공휴일 제외(12시~1시 점심)]  |  FAX : 02-552-5803  |  
  • E-mail : traveli@traveli.net, moutos@empas.com
  • Copyright © 2010-2019 traveli.net all right reserved.  
  • 트래블아이의 모든 콘텐츠는 지적 재산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복사, 전재, 배포 등을 하는 행위는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