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독일] 함부르크: 여행벽을 자극하는 글로벌 해양도시 즐기기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독일] 함부르크: 여행벽을 자극하는 글로벌 해양도시 즐기기

기사입력 2018.12.14 09:47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트래블아이=최치선 기자] 한 해를 마무리 하는 시간이 왔다. 12월, 새해를 잘 맞이하기 위해서 여행을 준비하거나 떠나는 사람들이 많아졌다. 아직 어디로 갈지 결정을 못했다면 독일의 함부르크는 어떨까? 함부르크는 독일에서 비교적 한가한 항구도시에 속한다. 하지만 세계로의 문, 바다의 아름다움, 북부의 해양성 고기압 등 이 도시가 발산하는 분위기와 매력에 관한 자부심은 대단하다.


7753.jpg
 
7877.jpg
 


g_7751.jpg▲ 함부르크 : 엘베 필 하모닉 홀 © HamburgMusik GmbH (Heissner, Oliver)
 

 

header_altbau_RET.jpg▲ Hamburg Kunsthalle(사진=독일관광청 제공)
 

항구 투어를 하고 나서 구도심 산책과 HafenCity(인공섬), 즉 함부르크의 신시가지를 살펴보자. 오랜 전통과 지극히 현대적인 항구도시이지 상업도시의 매혹적인 분위기를 알아가는 방법에는 여러 가지가 있다. 분명한 것은, 항구 투어가 함부르크를 제대로 살펴보는 데 기초가 된다는 점이다. 란둥스브뤼케에서 보트를 타고 거대한 컨테이너선, 위풍당당한 원양 여객선, 우아한 요트들 사이로 항해하여 유럽의 대형 항구로 진입한다

header_Hamburg.jpg▲ A beautiful harbour and thick ancient walls(사진=독일관광청)
 

이 때 여행자들은 누구나 함부르크가 '정말 아름답다'는 생각을 갖게 된다. 이 느낌은 구도심에서의 느긋한 산책으로 더욱 배가 될 것이다. 예전 이곳에서는 커피, , 향신료 등이 왕성하게 매매되었지만, 17~19세기의 주택들이 들어서 있고 그 사이사이에서 원형 그대로의 레스토랑들과 선술집들(지금의 기업체 지점)이 쉬어가라 손짓한다


전형적인 함부르크는 또한 역사적인 슈파이혀슈타트 지구에서도 만날 수 있다. 이곳에는 세계 최대의 물류 창고 복합단지가 있다. 구식 벽돌로 고풍스럽게 지어졌는데 수천 개의 참나무 기둥이 그 건물의 기반을 이룬다. 개별 동 사이에 소형 운하가 있어 선박들이 운항할 수 있다. 그에 비해, 현재와 미래의 함부르크는 HafenCity에서 발견하게 된다. 유럽 최대 규모에 속하는 도시 건축 프로젝트가 이곳에서 진행되고 있다. 해양 전통과 초현대식 건축이 빚어내는 대조. 그 심장은 위버제 구역에서 뛰고 있다. 이 구역은 슈파이혀슈타트와 항구 사이에 있다. Hamburg Cruise Center(함부르크 크루즈 센터)로 가는 대로변에 상점들이 앞으로 가득 들어서게 되면 바닷가 정취를 느낄 수 있는 지역으로 탄생하게 된다.

 

Hamburg_58666604_web.jpg
 
g_7803.jpg▲ 함부르크 : Alster 강에서 카누
 
뮬리츠 국립공원.jpg▲ 뮈리스 국립 공원
 
퀸 메리 2세 크루즈 라이너.jpg▲ 함부르크 : 퀸 메리 2 세 크루즈 라이너, Oevelgoenne의 엘베 강가 풍경
 

유럽 최대, 최고의 여객선들이 이곳에서 입출항하기 때문에 누구든 먼 곳에 대한 동경을 품을 수밖에 없다. 함부르크 사람들이 특히 애호하는 배는 Queen Mary 2이. 이 배에게 함부르크는 비공식적이긴 하지만 제2의 고향 항구와 같다. 원양 여객선이 당당한 모습을 드러내면 수천 명의 사람이 엘베 강가에 서서 입항을 환영한다. 종종 성대한 불꽃놀이도 곁들여지고 즐거운 분위기에 도시가 들썩거린다.

 

멋진 해양 경관을 즐기려면 크루즈 센터의 전망대 View Point, 엘베 강의 보석 강변또는 마젤란 테라스를 방문하십시오. 보석 강변에는 호화로운 저택들과 일류 레스토랑이 있다. 마젤란 테라스에서는 HafenCity 서쪽 끝자락에 있는 함부르크의 새 상징 엘프 필하모니의 모습을 바라볼 수 있다. 미래파 스타일의 Dockland(도클랜드)는 에베 강 위로 약 40m 솟아 있는 사무용 건물로 무료 전망대가 있다. 그곳에서 이 항구 도시의 분위기를 진하게 느껴볼 수 있다. 이와 약간은 다른 분위기가 흐르는 곳은 성 파울리와 악명 높은 거리 리퍼반이다. 성 파울리는 생기가 넘치고 살짝 나사가 풀린 듯한 또는 전위적인 느낌을 주는 지역이다. 알토나의 해산물 장터도 물론 그런 곳이다. 매주 일요일 동이 틀 무렵, 생선(그 밖에 여러 가지) 경매가 시작한다. 아주 특별한 쇼핑 기회가 될 것이다


g_8970.jpg
 
g_6981.jpg
 
7797.jpg
 
g_1178.jpg
 
g_2700.jpg
 

함부르크에서의 쇼핑이란, 지출이 아깝지 않다는 것이다. 이 도시의 멋진 쇼핑 및 금융 메카 융페른슈틱이 그런 곳이다. 이 거리는 빈넨알스터 호숫가에 있다. 시내 한복판이지만 이곳에서는 시 인근의 리조트 휴양지 아우센알스터에서 산책하는 것처럼 아름다운 호수 산책로를 따라 거닐 수 있다. 여행이 끝날 무렵 여행자들은 함부르크 사람들은 정말로 물을 좋아한다는 사실을 알게 될 것이다.

 

<저작권자ⓒ트래블아이 & traveli.net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75715
 
 
 
 
 
  • 트래블아이 (www.traveli.net) | 설립 및 창간일 : 2010년 5월 25일 | 발행인 겸 편집국장 : 최치선 | •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김보라)
  • Ω 06132   서울특별시 강남구 테헤란로 25길 6-9 석암빌딩 6층
  • 사업자등록번호 : 138-02-24261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1165
  • 대표전화 : 02-3789-4624 [오전 9시~오후6시 / 토, 일, 공휴일 제외(12시~1시 점심)]  |  FAX : 02-552-5803  |  
  • E-mail : traveli@traveli.net, moutos@empas.com
  • Copyright © 2010-2019 traveli.net all right reserved.  
  • 트래블아이의 모든 콘텐츠는 지적 재산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복사, 전재, 배포 등을 하는 행위는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