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2018 한국인이 즐겨 찾는 인기 여행지 베스트 10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2018 한국인이 즐겨 찾는 인기 여행지 베스트 10

나트랑, 푸꾸옥, 보홀, 벳푸, 가오슝, 베네치아, 모스크바, 끄라비, 치앙마이, 비엔티엔 순
기사입력 2018.09.27 12:38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트래블아이=최치선 기자] 한국인 여행자들이 즐겨 찾는 여행지는 어디일까? 2018년도 한국 여행자들에게 각광받는 여행지 10곳이 발표되었다. KAYAK은 자사의 수백만 건의 검색 데이터를 분석해 지금 당장 떠나야 할 여행지 10에 관해 소개했다. 카약에 따르면 베트남 나트랑과 푸꾸옥이 나란히 1위와 2위를 차지했고 필리핀 보홀이 3위에 이어 4위는 일본 벳푸, 5위 대만 가오슝, 6위 이탈리아 베네치아, 7위 러시아 모스크바, 8위 태국의 끄라비와 치앙마이가 뒤를 이었고 10위는 라오스 비엔티엔이 차지했다.

급부상하고 있는 여행지 10곳 중 무려 8곳이 동남아 지역인 이유는 아무래도 유럽이나 아메리카 등에 비해 비교적 저렴한 여행경비 때문인 것으로 보여진다. 하지만 아래 발표된 지역을 살펴보면 단순히 돈 때문에 선정된 것으로 보이지는 않는다.  

 

1위 베트남 나트랑...전년 대비 검색량 증가율: 240%

vietnam.jpg
 
나트랑3.jpg
 
나트랑1.jpg
 

나트랑은 평생 한 번은 꼭 가봐야 할 베트남 제1의 해변 휴양지. 해양 스포츠를 즐기는 이들도, 로맨틱한 휴가를 원하는 이들에게도 완벽한 곳이 바로 나트랑(베트남어 냐짱)이다, 사실 이곳은 프랑스 식민지 시대부터 휴양지로 개발되었다.  나트랑 해변에서 조금 더 내륙으로 들어가보자. 과거 베트남 중남부를 지배한 참파왕국의 유적지와 베트남의 하나뿐인 실외온천인 탑바 온천을 만날 수 있다. 나트랑을 여행하는 최고의 방법은 바로 걷는 것이다. 냐트랑의 구석구석을 걸어 다니며 왜 냐짱이 모두가 가고 싶어하는 여행지인지 직접 눈으로 확인해 보자.

 

2위 베트남 푸꾸옥...전년 대비 검색량 증가율: 207%

푸꾸옥2.jpg
 

푸꾸옥은 ’99개의 산으로 이루어진 섬이라 불린다. 이곳은 자연 그대로의 원시적인 아름다움을 간직한, 베트남에서 떠오르는 관광지 중 하나. 프랑스 지배를 받을 당시의 모습을 잘 확인할 수 있는 코코넛 수용소, 에메랄드보다 투명한 사오비치까지, 이 섬에는 관광객의 마음을 사로잡는 멋진 관광 요소가 한둘이 아니다. 저녁에는 해산물 굽는 냄새가 가득하다. 푸꾸옥 야시장에서 신선한 해산물에 맥주 한 잔하면 여행의 피로도 싹 풀린다. 야시장에 진주로 만든 액세서리도 둘러보고, 푸꾸옥을 대표하는 특산품인 느억맘 소스도 확인해 보자.

 

3위 필리핀 보홀...전년 대비 검색량 증가율: 159%

bohol.jpg
 
보홀1.jpg
 

보홀은 다가가기 힘든 만큼 다른 곳에서 찾아보기 힘든 매력을 지닌 필리핀의 보석이다. 마치 키세스 초콜릿을 모아놓은 듯한 초콜릿 힐, 산호초 가루로 이루어진 멋진 백사장과 에메랄드빛 바다를  볼 수 있다. 특히 600m의 알로나 비치는 보홀에서만 만나게 되는 여행지이다. 또한, 보홀에서는 세계에서 가장 작은 영장류인 안경원숭이도 만나볼 수 있다. 알로나 비치 근처 타르시어 보호구역에서 깜찍한 눈을 멀뚱멀뚱 뜨고 나무 위에 얌전히 앉아 있는 안경원숭이를 꼭 만나보기 바란다. 특별한 세계를 체험할 것이다. 

 

4위 일본 벳푸...전년 대비 검색량 증가율: 150%

벳부.jpg▲ 벳푸 풍경 (사진=카약)
 

벳푸는 온천 도시로 유명하다. 이곳은 온천 외에도 체험거리가 많다. 벳푸의 가마도지옥(かまど地獄)은 벳푸지옥순례(別府地獄めぐり) 중 하나로 열탕의 희귀한 풍경을 눈으로만 감상할 수 있는 곳이다. 벳푸에서만 먹어볼 수 있는 지옥 푸딩과 찐 계란은 가마도지옥 방문에 매력을 더해준다. 또한 숙박은 증기가 여기저기서 분출하는 간나와(鉄輪)의 온천 료칸에서, 먹방은 온천 증기로 만든 파스타로 유명한 이탈리아 레스토랑인 오토 에 세테 오이타(Otto e Sette Oita)에서 즐겨보며 벳푸만의 독특한 매력에 빠져보자.

 

5위 대만 가오슝...전년 대비 검색량 증가율: 120%

갸오슝.jpg
 
kaohsiung.jpg▲ 가오슝 (사진=카약)
 

대만의 수도인 타이베이에 이어 지금 세계 여행자의 주목을 받는 곳이 바로 예술·역사·미식의 삼박자를 고루 갖춘 가오슝이다. 항구의 창고를 개조한 최첨단 아트 센터인 보얼예술특구와 철도고적이 잘 보전된 하마싱 철도원문화원구를 특히 가봐야 한다. 하지만 가오슝 하면 역시 야시장 노점이다. 그중 류허 야시장은 가오슝에서 가장 유명한 야시장으로 바로 잡아 올린 싱싱한 가오슝의 해산물을 만끽할 수 있다.

 

6위 이탈리아 베네치아...전년 대비 검색량 증가율: 62%

venice.jpg
 
venice (1).jpg
 
베네치아1.jpg
 

베네치아는 우리에게 베니스로 더 알려져 있는 수상도시이다. 118개의 작은 섬으로 이루어진 베네치아는 도시 전체가 하나의 건축 박물관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베네치아의 심장부라 할 수 있는 성 마르코 광장에선 베네치아풍의 고딕 양식을 자랑하는 도제의 궁전, 성 마르코 대성당과 같은 유명한 건축물의 화려함에 빠져들게 된다. 운하를 따라 베네치아 곳곳을 돌아다니며, 지난 수 세기 동안 수많은 예술가, 장인, 음악가의 마음을 훔친 창조적인 도시가 선사하는 다양한 매력에 흠뻑 취해보자. 지난 5월부터 인천-베네치아 직항편이 추가되어 편리하게 여행할 수 있다.

 

7위 러시아 모스크바...전년 대비 검색량 증가율: 60%

모스크바1.jpg
▲ 성 바실리 대성당
 
붉은광장.jpg
▲ 붉은광장과 크렘린궁 풍경
 

러시아의 모스크바는 볼거리가 가득하다. 대통령 관저로 사용되는 크렘린궁, 붉은 광장, 세계적으로 유명한 볼쇼이 발레의 본고장인 모스크바에서는 잊을 수 없는 여행을 할 수 있다. 성 바실리 대성당의 무지개색으로 장식된 양파 모양의 돔은 전 세계 다른 여행자와 모스크바를 차별화해주는 멋진 랜드마크이다. 쇼핑을 원한다면 두말할 것 없이 러시아 최초의 백화점인 굼백화점에 가보자. 외관도 웅장한데 내부는 더 웅장하다. 모스크바의 메인 거리인 아르바트 거리에서는 비록 쇼핑하지 않더라도 러시아만의 매력적인 기념품이 많아 눈이 즐겁다.

 

8위 태국 끄라비...전년 대비 검색량 증가율: 58%

krabi.jpg
 
태국1.jpg
 

태국의 끄라비는 피피섬, 아오낭과 같은 이름만 들어도 꿈같은 휴가가 생각나는 멋진 섬과 해변이 있는 곳이다. 석회암 절벽과 은빛 모래 해변, 에메랄드빛 바다가 자아내는 풍경을 보러 전세계 여행자들이 끄라비로 몰려온다. 끄라비 타운은 끄라비주의 주도로서 인근의 우림과 맹그로브 습지, 해변을 탐험하기에 딱인 최적의 장소이다. 해변에서 실컷 남국의 태양을 즐겼다면, 해안을 따라 자리 잡은 200개의 섬을 아일랜드 호핑 투어로 방문해보고, 내륙으로 들어가 폭포, 정글, 동굴을 만나볼 수 있는 열대우림 투어에도 참여해보자. 우리나라에서 갈 경우 여름보다 겨울이 좋다. 

 

9위 태국 치앙마이...전년 대비 검색량 증가율: 52%

chiang-mai.jpg
 
wat-ban-den.jpg
 

태국 북부 산악 지대에 자리 잡은 치앙마이는 북방의 장미로도 불리는 고도. 현재 태국 제2의 도시로 알려졌지만, 원래 란나 왕국의 수도로서 독자적인 문화를 자랑하는 도시이다. 격식 있는 불교 사원인 도이수텝 사원, 백색사원 왓롱쿤과 같은 유명 관광 명소뿐만 아니라 도심에는 이곳의 독특한 문화를 엿볼 수 있는 와로롯 마켓이 있다. 치앙마이 지방 특유의 신선한 식료품, 건어물, 전통 공예품을 구매할 예정이라면 근처 차이나타운이나 몬족(Mon) 시작의 상점에 가면 좋다. 치앙마이에서 여행은 하루 50(1730)에 대여할 수 있는 자전거를 추천한다.

 

10위 라오스 비엔티안...전년 대비 검색량 증가율: 51%

vientiane.jpg▲ 라오스 비엔티엔 (사진=카약)
 

라오스의 수도인 비엔티안은 메콩강이 도시를 가르는 오래된 도시로 ‘비엔티안달이 걸린 땅이라는 뜻이다.  이곳에서 보는 야경은 여행자의 마음을 사로잡을 만큼 아름답다파탓루앙은 라오스의 상징으로 불릴만큼 유명해서 킵화에도 나오는 45m의 황금빛 탑이 있는 불교사원이다. 팟투사이는 프랑스로부터의 독립을 기념하기 위해 프랑스 개선문과 라오스 신화의 키나리여신을 형상화하여 지은 개선문이다. 라오스 여행의 하이라이트는 바로 먹방. 프랑스의 식민지였던 만큼 프랑스의 영향을 받은 라오스의 독특한 식문화를 즐겨보는 시간을 가져보자.

 


<저작권자ⓒ트래블아이 & traveli.net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42478
 
 
 
 
 
  • 트래블아이 (www.traveli.net) | 설립 및 창간일 : 2010년 5월 25일 | 발행인 겸 편집국장 : 최치선 | •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김보라)
  • Ω 03318   서울특별시 중구 서소문로 106 동화빌딩 본관 2층
  • 사업자등록번호 : 138-02-24261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1165
  • 대표전화 : 02-3789-4624 [오전 9시~오후6시 / 토, 일, 공휴일 제외(12시~1시 점심)]  |  FAX : 02-2671-0531  |  
  • E-mail : traveli@traveli.net, moutos@empas.com
  • Copyright © 2010-2018 traveli.net all right reserved.  
  • 트래블아이의 모든 콘텐츠는 지적 재산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복사, 전재, 배포 등을 하는 행위는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