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싱가포르] IT'S THE SHIP 싱가포르 2018 개최 예정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싱가포르] IT'S THE SHIP 싱가포르 2018 개최 예정

아시아 최대의 해양 축제 IT'S THE SHIP, 2018년 헤드라이너 환영
기사입력 2018.07.07 17:01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트래블아이=최치선 기자] 아시아 최대의 해양축제 ' IT'S THE SHIP'이 싱가포르에서 개최된다. 공해를 항해하는 제5IT'S THE SHIP 2018의 공식 라인업과 114~7일 싱가포르에서 푸켓으로 향하는 항해의 선장이 지난 5일 발표됐다.

 

2180112-1.jpg
 

Vini Vici, EDM의 주요 인물인 Cash CashShowtek, 트랜스 음악 분야에서 광범위한 인지도를 자랑하는 Paul Van Dyk을 비롯해 유명 DJ Sander Van Doorn과 같은 헤드라이너들이 출연하는 아시아 최대의 해양 축제 IT'S THE SHIP7개 대양에서 전례 없는 라인업을 선보인다. 바이럴 영상 스타에서 래퍼로 변신한 BIG SHAQ가 올해 선장으로 임명돼 배를 정박시킬 예정이다.

 

Big Shaq(본명 Michael Dapaah)BBC 영국 프로그램 Fire in the Booth에 출연하면서 바이럴 영상 스타가 됐다. 그는 이 인기를 등에 업고 히트 싱글 'Man's Not Hot'을 발표했다. 이 인기곡은 발매 후 지금까지 전 세계 유튜브 조회 수 2.77억 건 이상을 기록했다.

 

트랜스 음악 분야에서 높은 인지도를 자랑하며, 팬들이 가장 사랑하는 Vini Vici는 전 세계 여러 축제에서 공연하며 매진을 시켰고, 이번에도 관객을 동원하는데 큰 몫을 담당할 것으로 기대된다. 수상 이력을 자랑하는 이 듀오는 IT'S THE SHIP에 탑승한 고객을 광란의 도가니로 몰아넣을 것이다.

 

전 세계 대규모 축제의 헤드라인을 장식한 것으로 유명한 Cash Cash는 에너지가 넘치는 라이브 공연으로 관객을 흥분을 자아내는 전문가다. 팝 일렉트로 댄스 트리오 Cash Cash의 인기곡 'Take Me Home'(feat. Bebe Rexha)은 발매 후 두 차례 플래티넘 인증을 받았다.

 

그래미상을 받은 음반 제작자 Paul Van Dyk은 따로 소개할 필요가 없을 정도다. 그는 2회 연속 세계 최고의 DJ라는 타이틀을 얻었던 원동력인 자신의 대표적인 비트와 스타일을 기반으로 가장 대대적인 IT'S THE SHIP 마지막 무대에 설 예정이다.

 

세계적 수준의 이 앙상블에 합류하는 기타 가수로는 호주 듀오 Nervo, 독일 트랜스 음악 센세이션 Cosmic Gate, 트랩 킹 Grandtheft, 큰 영향력을 행사하는 Chocolate Puma, 강력한 듀오 Sunnery JamesRyan Marciano 등이 있다.

 

세계적으로 인정받는 대중문화 히트 'Sandstorm'으로 알려진 전설적인 Darude도 무대에 오를 예정이다. 올해 라인업에 추가된 또 다른 아티스트는 호주 파티 몬스터 Hot Dub Time Machine이다. 그는 시간 여행 시청각 세트인 'dance through the decades'로 유명하다.

 

세계에서 가장 저렴한 크루즈 축제 중 하나인 IT'S THE SHIP은 선실 할부 상품을 통해 올해 모든 고객의 항해 여정을 더욱 쉽게 만들었다. 매월 최저 USD$80에서 충만한 축제 경험을 제공하고, 결제 방법이 매우 간단하다. 이를 통해 고객들은 축제 선박 휴가를 계획하는 한편, 재정적으로 유연성을 발휘할 기회를 얻게 될 것이다.

 

선실 구매 - https://www.galactix.asia/itstheship-2018

<저작권자ⓒ트래블아이 & traveli.net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40550
 
 
 
 
 
  • 트래블아이 (www.traveli.net) | 설립 및 창간일 : 2010년 5월 25일 | 발행인 겸 편집국장 : 최치선 | •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김보라)
  • Ω 03318   서울특별시 중구 서소문로 106 동화빌딩 본관 2층
  • 사업자등록번호 : 138-02-24261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1165
  • 대표전화 : 02-3789-4624 [오전 9시~오후6시 / 토, 일, 공휴일 제외(12시~1시 점심)]  |  FAX : 02-2671-0531  |  
  • E-mail : traveli@traveli.net, moutos@empas.com
  • Copyright © 2010-2018 traveli.net all right reserved.  
  • 트래블아이의 모든 콘텐츠는 지적 재산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복사, 전재, 배포 등을 하는 행위는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